의미를 담은 특별한 예물


뻔하지 않은 선물


요새는 불필요한 식순을 생략한 가벼운 결혼식 트렌드가 눈에 띄게 늘었다. 과거 격식의 비중이 높았던 결혼식과 달리 최근에는 신랑 신부가 서로 만들어가는 진행으로 바뀌는 추세다. 특히 결혼식 절차에서 생략된, ‘주례사’가 이를 잘 나타낸다.


그렇기 때문에 결혼 고민과 정보에 민감한 요새 예비부부들은 합리적이고 가치 있는 예물을 찾는다. 형식적이지 않고 둘만의 ‘특별한 의미’를 담은 신뢰의 징표로 인식하기 때문이다. 하객을 관객 삼아 새로운 삶을 언약하는 신랑 신부는, ‘예물 교환식’의 반지에 서로의 스토리를 담는다.


결혼식 축가 속에 담긴 하모니는 '한 편의 그림’ 같은 뮤지컬을 선사한다. 자연스럽게 이어지는 무대의 흐름에서 서로의 사랑을 증명하는 ‘반지’가 등장하는데, 손에 반지를 끼워주는 예비부부들의 모습은 결혼반지의 진정한 의미를 다시 한 번 상기 시킨다.



페이스북 CEO 마크 저커버그의 결혼 중 화제도 역시 다름 아닌 ‘웨딩 반지’였다. 저커버그가 직접 제품을 기획/디자인하여 세련되면서도 심플한 루비 반지는 ‘세상에 하나뿐인 유일한 반지’라는 점에서 주목받았다.


결혼식에서의 반지는 ‘둘만의 소중한 추억’이 담긴 스토리이다.



“하지만, 제일 멋진 반지는 시간이 지날수록 세월의 빛을 지닌 이야기가 담긴 반지이다.”


10년, 20년 그리고 50년 오래도록 나와 함께 할 반지에게 두 사람의 사랑과 이야기를 담아 함께해보는 것은 어떨까? 내 인생에서 참으로 중요한 순간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오래도록 당신과 함께 할 특별함을 50년을 이어온 국내 예물 브랜드 오르시아와 함께.  




의미를 담은 오르시아

특별한 스토리의 예물을 보고싶다면?


보러가기


Customer Service


영업시간   AM 10:00 – PM 20:00 

대표번호   02-542-6344





오르시아 방문예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