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반지를 장식할 가드링 스타일

<오르시아> 이랑


손이라는 신체 부위와 그에 어우러지는 아름다운 반지의 미적 표현은, 손에 의미와 가치를 부여하는 우리들의 삶 속에서 ‘상징적인 요소’로 자리 잡기 시작했다. 특히 ‘반지’ 하면 떠오르는 의미는 남녀 간의 사랑과 신뢰의 징표인 ‘왼손 약지에 자리 잡은 결혼 반지'가 아닐까. 


재화적 의미에 크게 가치를 두었던 과거와 달리 최근에는 예물 아이템 축소와 더불어 트렌디하고 활용도가 높은 세련된 디자인의 웨딩반지가 부상 중이다. 보수적인 과거의 예물 주얼리 이미지에서 탈피해 젊은 세대의 트렌드 흐름에 맞춘 취향과 디자인을 통한 변화의 움직임이 일어나고 있는 것이다. 국내의 대표적인 핸드메이드 웨딩 주얼리로 자리 잡은 오르시아는 이러한 트렌드 변화를 감지하고 보다 나은 디자인 개발을 위해 힘쓰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자신의 취향과 스타일을 적극 고려한 웨딩 밴드가 각광 받고 있는데, 바로 결혼반지와 함께 착용해 다양한 선택과 표현이 가능한 ‘가드링’ 이다. 가드링(Guard ring)은 결혼 반지 또는 메인반지를 중심으로 위쪽에 끼는 반지이다. 여기서 주목할 점은 결혼반지 위에 겹쳐 착용하는 방식으로 레이어드(layered) 효과를 준다는 것이다. 특히 결혼반지에 어울리거나 또는 신부의 취향대로 골라 다른 반지와도 함께 착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선택의 다양함과 재미 요소도 한몫하고 있다.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오르시아는 지속적으로 가드링 컬렉션을 제작 중에 있다. 현재 오르시아의 가드링 컬렉션 중 대표적인 시리즈는 “하늘의 별처럼 잔잔하게 빛나는 사랑”을 모티브로 표현한 “라별 시리즈”,  “따뜻한 봄의 향기에서 꽃망울이 퍼지는 형상”을 모티브로 한 “봄의 연가 시리즈”로 결혼을 앞둔 예비 부부 및 연인들에게도 꾸준하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오르시아> 라별


라별 시리즈

심플한 일자형 가드링으로 스톤의 형태에 화이트, 옐로우, 로즈 골드의 소재를 믹스하여 다양함과 깊이를 추구 했다. 또한 멜리다이아의 잔잔한 반짝임으로 은은한 아름다움과 우아함을 선사하며 웨딩링 또는 다른 반지와 함께 착용해도 자신의 취향과 개성에 맞춰 세련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오르시아 '라별' Style tip

스톤 형태의 밴딩과 멜리다이아의 포인트 밸런싱은 러블리하고 화사한 스타일을 연출할 때 좋다. 웨딩링 외에도 소지하고 있는 패션 주얼리 링을 레이어드하여 손의 세련된 감각과 로맨틱함을 발산해도 좋을 것이다.


<오르시아> 봄의연가


봄의 연가 시리즈

봄의 연가 시리즈는 어느새 추운 겨울이 지나고 따뜻한 봄이 올 때의 과정을 떠올려, 꽃봉오리에서 활짝 핀 꽃이 되기까지의 생기발랄하고 사랑스러운 느낌을 주었다. 알알이 동글한 볼모양 형태의 심플하면서도 유니크한 골드 가드링과, 우아하고 은은한 꽃을 형상화하는 봄의연가 라인은 특유의 분위기를 잘 살려낸 가드링이다. 화이트링 사이의 멜리다이아는 다른 반지와의 레이어드 연출에서도 조화를 이루며 특유의 라인을 더욱 아름답게 돋보여 줄 것이다.


오르시아 '봄의 연가' Style tip

꽃을 표현하는 모티브 링 안에 멜리다이아는 노블한 느낌으로 반지의 주제를 잘 나타내는 오브제의 기능을 한다. 따라서 봄의 연가는 반지 하나만으로도 손의 분위기를 자아내며 밴드로 이어지는 라인에 여유를 두고 다른 손가락에 매치할 수 있는 스타일을 매치하면 좋다.


<오르시아> 유색 반지


빛나는 균형과 스타일의 조화

가드링을 레이어드 해서 연출할 때, 유의점은 한가지 아이템만 돋보이기보다는 다른 반지와 조화를 이루어 가드링에 대한 다양성을 보여주는 것이다. 결혼반지가 빠지지 않기 위해 위에 겹치는 형식으로 나온 가드링의 시작은 품위로서의 기능보다 디자인적 가치를 더욱 중요시 함으로서 패션과의 조화, 개성의 연출로 더욱 트렌디하게 바뀌고 있다.


오르시아에서는 우연히 커플링을 맞추러 왔던 연인들이 가드링의 매력에 빠져 자신들의 손과 분위기에 맞는 다양한 링을 서로 믹스 해보고 함께 구매하는 경우가 많다. 가드링이 신부 또는 여성들만의 전유물이 아닌 남성들에게도 “남자의 세련된 부드러움”을 연출하기에 제격인 것이다. 반지가 어색한 남성들에게도 가드링은 그만큼 심플하면서도 부담스럽지 않다.


손의 형태, 톤, 그리고 취향을 반영해 레이어드의 겹반지로, 때로는 다른 손가락에 위치하여 자신의 스타일을 발산해보라. 고객들의 취향을 그리며 핸드메이드 웨딩 주얼리 브랜드로 자리 잡은 오르시아는 500여종의 폭넓은 제품에 다양한 라인과 유색 보석을 첨가해 주얼리의 믹스매치 및 레이어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주얼리도 사람의 인생과 같다.”


빛나는 주얼리 또한 많이 걸칠수록 어수선해지고 복잡해질 수 있다는 것. 하지만 스타일을 비롯한 주얼리의 형태와 두께, 색상의 조화 그리고 제일 중요한 자신의 이미지에 맞는 주얼리 연출은 무심한 듯 섬세한 깊이에서 느껴지는 가치를 발견할 수 있지 않을까.




트렌디한 가드링도 역시, 오르시아

내 웨딩링에 어울릴 취향저격 가드링은?


보러가기

Customer Service


영업시간   AM 10:00 – PM 20:00 

대표번호   02-542-6344





오르시아 방문예약


--